백수가 된 카카오 전 CEO가 대학생들에게

0
9

국내 500대 기업 최연소 CEO로 카카오를 이끌다가 백수가 된 일반인 임지훈 님의 이야기입니다. 네이버, 보스턴 컨설팅 그룹, 소프트뱅크 벤처스에 이어 케이큐브 벤처스를 창업, 카카오의 수장이 되어 국내 IT 업계를 리드하다 일반인이 되었는데 아직도 30대입니다. 임지훈 님의 약 15년 간 겪은 퐁풍 같은 경험과 깨달음을 공유해봅니다. *이번 에피소드는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 D.CAMP와 대학생 연합 창업 동아리 SOPT와 함께했습니다. 출처; 태용

0 글과 영상이 마음에 드시면 하트를 눌러 공감해 주세요. 운영자에게 힘이 됩니다. 감사합니다.

의견을 남겨주세요.

당신의 의견을 남기세요.
여기에 당신의 이름을 적으세요.